<카미디어>즐겨찾기
copy : http://www.carmedia.co.kr/ftr/528580
Mercedes-Benz-Generation-EQ-electric-car-front-three-quarter-in-motion-02-e1475682484112.jpg
▲ 벤츠 전기차 브랜드 EQ의 콘셉트카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벤츠가 전기차 개발을 위해 1조원을 투자한다. 최근 공개된 EQ 콘셉트를 실차로 개발해 2020년 정도에 생산할 예정이다.

벤츠는 미국 앨라배마 공장에 10억 달러, 우리 돈 약 1조 1,400억원에 달하는 대규모 투자를 감행한다고 밝혔다. 벤츠의 이번 투자는 향후 대세가 될 전기차 시대를 준비하기 위한 밑그림에 해당한다. 1조원이 넘는 투자비는 전기차 SUV의 생산 공정에 맞춰 공장을 개조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또한 새로운 배터리 생산 시설을 짓는 것도 포함되어 있다. 벤츠는 전세계에 4곳의 전기차용 배터리 생산 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번 투자가 마무리되면 총 5곳으로 늘어나게 된다.

Mercedes-Benz-Tuscaloosa-Plant-Aerial-View.jpg
▲ 이번에 1조원 넘는 투자가 진행될 벤츠의 앨라배마 공장 전경

벤츠 앨라배마 공장에선 벤츠 브랜드 최초의 100% 전기차 SUV가 만들어진다. 여기엔 전기차 브랜드 'EQ'의 엠블럼도 달 전망이다. 벤츠는 2022년까지 EQ의 모든 전기차 라인업을 공개하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 따라서 바로 내년부터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투자와 공장 개조를 서둘러, 2020년에는 완전한 전기차 생산 능력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page.jpg
▲ 벤츠 GLE 쿠페, GLS, GLE(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

한편, 벤츠의 앨라배마 공장은 전세계에 팔리는 모든 GLS, GLE 그리고 GLE 쿠페를 생산하고 있다. 작년 한 해에만 총 31만 대 이상을 생산하며 벤츠의 중요한 생산 거점을 맡고 있다.


kmk@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List of Articles

알파로메오 한국에 들여올 차는?.. '작은 차 없다!'

  • 등록일: 2017-10-18

▲ 알파로메오는 과거부터 모터스포츠에서 이름을 날린 덕분에 유럽에서 고성능 이미지로 통한다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내년에 한국에 상륙하는 알파로메오에 대한 관심이 높다. 어떤 모델을 들여올까? 가격은 또 어느 정도일까? 이런 궁금증에 어렴풋하게나마 답을 추측한 글들이 참 많다. 일단 국내 판매의 주력 ...

"꽃길로 건너요"...횡단보도 위 예술품들

  • 등록일: 2017-10-18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예쁜' 횡단보도 사진을 모았다. 특별한 의도로 모은 건 아니다. 그냥 보기 좋아서 모은 거다. 전 세계 아티스트들이 꾸민 횡단보도 중에는 맥도날드도 있고, 피아노도 있고, 물고기도 있다. 흐뭇하게 감상하자. 2010년 스위스 취리히의 맥도날드가 선보인 횡단보도다. 이 지역의 유명 축...

볼보 고성능 브랜드-폴스타, '독자모델' 만든다

  • 등록일: 2017-10-17

▲ 폴스타1 티저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폴스타. 고성능 모델을 만들던 볼보의 서브 브랜드다. 얼마 전 볼보와의 분리를 선언한 폴스타가 자체 모델, '폴스타1'을 선보인다. 이에 앞서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폴스타1은 2인승 쿠페가 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 폴스타 쿠페 글로벌 론칭 티저 영상 폴스타(POLES...

오토바이 강자 야마하, 전기차도 만든다

  • 등록일: 2017-10-16

▲ 야마하가 2017 도쿄 모터쇼에서 새로운 콘셉트 카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은 야마하가 2015년에 공개한 '스포츠 라이드 콘셉트'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일본 오토바이 제조사 야마하가 새로운 전기차 콘셉트 카를 선보인다. 2015년에 공개된 '스포츠 라이드 콘셉트'의 후속 모델로 추측되고 있다. 구체적인 정보...

유행처럼 번지는 내연기관 퇴출, 네덜란드도 합류

  • 등록일: 2017-10-13

▲ 네덜란드에서 운영 중인 전기차 충전소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네덜란드가 저공해를 넘어 '무공해' 정책을 펼친다. 2030년부터 가솔린 및 디젤을 연료로 사용하는 내연기관차의 판매를 금지한다. 네덜란드 일간 <NL타임즈>는 최근, 네덜란드의 주요 4개 정당이 2030년부터 내연기관차의 판매를 금지하는 내용에 최...

폭스바겐 폴로로 만든 세단, '비르투스' 나온다

  • 등록일: 2017-10-11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폭스바겐이 소형 세단을 만든다. 브라질 등 남미 시장을 타깃으로 만든 '현지 전략' 모델로, 유럽이나 미국, 우리나라에서도 만나기 어려울 것 같다. 폭스바겐이 소형 해치백, 폴로를 기반으로 한 소형 세단을 만든다. 이름은 비르투스(Virtus)다. 기존에 있던 폴로 세단과는 다른 모델이다. ...

"배트맨, 새 차 뽑았다"... AMG 비전 그란투리스모

  • 등록일: 2017-10-10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영화 속 슈퍼 히어로들이 총출동하는 영화 <저스티스 리그> 개봉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그런 가운데 이번 영화에 메르세데스-벤츠의 콘셉트카 'AMG 비전 그란투리스모'가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극 중 이 차를 모는 인물은 '억만장자 영웅' 배트맨이다. >>> 메르세데...

차세대 벤츠 A클래스, '강한 인상' 돋보여

  • 등록일: 2017-10-10

▲ 시험 주행 중인 신형 벤츠 A클래스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벤츠가 한창 다듬고 있는 신형 A클래스가 카메라에 잡혔다. 현재 팔고 있는 A클래스에 비해 강한 인상에 팽팽한 보디 라인이 엿보인다. 지난 4월 상하이모터쇼에서 선보였던 콘셉트 A세단과 흡사해 보인다. 벤츠가 2018년 공개를 목표로 개발 중인 신...

마즈다의 '신박한' 스포일러...테일램프에서 '휘리릭!'

  • 등록일: 2017-10-07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마즈다가 '신박한' 리어 스포일러 특허를 출원했다. 단순히 위로 올려지는게 아니라 테일램프 앞에 묻혀있다가 뒤로 빠져나와 올라가는 형태다. 특히 RX-비전 콘셉트에서 선보인 디자인을 실제로 양산차에 적용할 수 있는 특허여서 더욱 관심을 끌고 있다. 이 스포일러는 마즈다가 개발 중인 ...

어느 디자이너가 그린 롤스로이스의 푸른 미래

  • 등록일: 2017-10-05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파란색 롤스로이스가 등장했다. '실키'한 12기통 가솔린 엔진 대신 전기모터를 넣었고, 잘 차려 입은 운전기사 대신 '자율주행 장치'를 넣었다. 롤스로이스가 만든 건 아니다. 이탈리아에서 활동하는 독립 자동차 디자이너, 세르게이 드보르니츠키(Sergey Dvornytskyy)의 작품이다. 페이스북...

20년 만에 부활하는 혼다 S2000, '기대 반 우려 반'

  • 등록일: 2017-10-04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혼다 최후의 후륜구동 로드스터 S2000이 마침내 부활할 것인가를 두고 관심이 높다. 이번달 말 개막하는 2017 도쿄모터쇼에서 혼다가 공개를 예고한 스포츠 EV 콘셉트가 바로 S2000이 아니냐는 추측이다. 혼다가 실제로 내년에 S2000을 출시한다면 20년만의 부활을 기념하는 모델이 될 것이며, ...

GM, '전기차' 회사로 재편... 20여종 쏟아낸다

  • 등록일: 2017-10-03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GM이 2023년까지 20종 이상의 전기차를 공개한다. 이 중 신형 전기차 2종은 18개월 내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제너럴 모터스(이하 GM)가 전기차 시대를 맞이하기 위해 본격 시동을 걸었다. GM은 지난 2일(현지 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GM 기술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 자...

스팅어 미국 가격 공개, '라이벌'과 비교해보니

  • 등록일: 2017-09-29

【카미디어】박혜성 기자 = 스팅어의 미국 판매 가격이 공개됐다. 2.0리터 4기통 가솔린 모델이 3만2,795~3만7895달러, 3.3리터 6기통 가솔린 모델은 3만9,895~5만395달러다. 우리 돈으로 단순 환산하면 2.0리터 모델이 3,763만원~4,348만원, 3.3리터 모델은 4,578만원~5,783만원이다. 한국에서 파는 것보다는 263만원~1,...

中 전기차 '바이톤' 출범..."테슬라 '딱' 멈춰!"

  • 등록일: 2017-09-29

▲ 바이톤 첫 전기차. 아직 모델명이 정해지지 않았다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중국 자동차 회사, 퓨처모빌리티가 전기차 브랜드 '바이톤'을 만든다. 바이톤의 첫 모델은 중형 SUV 형태에 '프리미엄'을 얹은 전기차를 목표로, 테슬라의 중형 SUV, 모델X와 정면 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바이톤은 2019년을 목표 판매 시...

기아 멕시코공장서 만든 현대차, 뉴 엑센트 미국 출시

  • 등록일: 2017-09-29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국에서 5세대 엑센트를 출시했다. 기아차 멕시코 공장에서 생산된 것으로, 엑센트의 러시아 버전인 '솔라리스'와 거의 비슷한 모습이다. 중국-인도에서 먼저 출시된 5세대 '위에나(베르나)'와는 앞뒤 모습이 다르게 생겼다. 우리나라에서 판매될지 여부는 아직 미정이다. ▲...

그래픽카드 엔비디아, 자율주행 왕자된 사연

  • 등록일: 2017-09-28

▲ "당신이 최고야!" 젠슨 황(엔비디아 CEO; 왼쪽)과 엘론 머스크(테슬라 CEO; 오른쪽)가 서로를 칭찬하고 있다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엔비디아'라고 들어 봤나? 바로 '그래픽카드'가 떠올랐다면 '아재 인증'이다. 조립 컴퓨터가 유행하던 시절 연두색 박스에 담긴 그래픽카드를 기판에 꽂던 기억이 있을 터다. 그...

BMW, 단순한 '흑백' 엠블럼 들고 나온 이유는?

  • 등록일: 2017-09-28

▲ BMW가 새로 공개한 '흑백' 엠블럼. 아래는 BMW의 풀네임으로 '바이에른의 자동차 공장'을 뜻한다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BMW가 새로운 엠블럼을 선보였다. 푸른 컬러와 도톰한 입체감이 모두 빠진 '단순-흑백' 엠블럼이다. 이걸 차에 붙이는 건 아니다. BMW의 오랜 역사와 기술력을 강조하는 의미로 쓰일 예정이다...

美 '빅3' 어쩌나...미국서도 일본-유럽에 밀려

  • 등록일: 2017-09-28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오랫동안 미국 자동차 업계의 '빅3'로 군림해온 GM과 포드, 크라이슬러의 최근 행보가 영 시원찮다. 유럽에서 밀리고, 아시아 지역에서도 밀리더니, 이제는 미국 내 생산량 조차 일본-유럽 브랜드에 밀릴 것 같다. 이러다간 '빅3'가 아닌 '스몰3'가 될지도 모르겠다. 글로벌 시장 조사-분석 ...

람보르기니 임원 "자율주행 슈퍼카 안 만든다"

  • 등록일: 2017-09-28

▲ 람보르기니 우라칸 쿠페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람보르기니가 슈퍼카 브랜드로서의 자존심을 끝까지 지킬 것을 선언했다. '알아서 달리는' 자율주행 슈퍼카는 만들지 않겠다고 다짐한 것이다. 전세계적인 자율주행차 붐 속에서도, 반세기 이상 이어온 브랜드 정체성은 유지하겠다는 각오로 보인다. ▲ 람보르기...

전기 청소기 만드는 다이슨, '전기차'도 만든다

  • 등록일: 2017-09-27

▲ 다이슨 진공 청소기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청소기와 선풍기를 만드는 다이슨이 이제는 전기차도 만든다. 늦어도 2020년엔 전기차 생산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다이슨은 전기차 사업을 위해 영국 정부의 지원은 물론, 자동차 회사 출신 임원을 영입하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다이슨 청소기와 함께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