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미디어>즐겨찾기
copy : http://www.carmedia.co.kr/fnc/523798
BMW-6-Series_Gran_Turismo-2018-1280-09.jpg
▲ BMW 6시리즈 GT M스포츠 패키지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BMW코리아가 6시리즈 GT를 공개했다. 기존 5시리즈 GT를 잇는 새로운 모델로 총 4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먼저 3리터 디젤과 3리터 가솔린으로 나뉘고, 여기서 또 한번 '럭셔리'와 '엠스포츠 패키지'로 나뉜다. 럭셔리와 M스포츠 패키지, 두 트림이 어떻게 다른지 살펴봤다. 사진 왼쪽 또는 위쪽이 '럭셔리' 트림, 오른쪽 또는 아래쪽이 M스포츠패키지 트림이다.

page10.jpg

그릴-럭셔리는 크롬, M패키지는 검은색
둘 다 그릴 바깥을 크롬 장식이 감싸고 있다. 대신에, 럭셔리는 그릴 안쪽 9개의 세로 디테일이 크롬으로 마감돼 있지만, M패키지는 검정색 소재로 마무리돼 있다. 일반적으로 '번쩍'거리는 크롬은 고급스러워 보이고, '검은' 소재는 강한 이미지를 보여주기 때문이다.

page8.jpg

범퍼-럭셔리는 줄무늬, M패키지는 큼직하게
차를 '고성능'으로 보이게 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공기흡입구를 키우는 것이다. 그래서 M패키지는 범퍼의 공기흡입구를 과감하게 키웠다. 물론, 진짜로 공기를 더 많이 빨아들일 필요는 없기 때문에 플라스틱으로 막혀있다(둘은 파워트레인 구성이 같다). 럭셔리 트림은 범퍼에서도 '고급' 감성을 뽐내기 위해, 안개등 주위를 크롬으로 둘렀다.

page9.jpg

공기 통로-럭셔리는 숨기고, M패키지는 보여주고
두 모델 모두 앞바퀴 뒤쪽에 공기 통로를 뚫어놨다. 앞바퀴가 돌면서 생기는 불안정한 공기 흐름, 일명 '와류'를 줄이는 역할을 한다. 기능은 똑같지만 럭셔리는 이 통로를 최대한 감췄다. 고급스러움은 '단정함'에서 출발하기 때문이다. 반면, M패키지는 여기서 멋을 부렸다. 공기가 지나는 길목을 보이게 열어 놓은 것이다. 기계적 요소를 노출시키면 더 스포티해 보이는 효과가 있다. 그래서 M패키지는 더 날렵하게 달릴 것 같은 느낌이 든다.

page4.jpg

옆 유리 테두리-럭셔리는 크롬, M패키지는 유광 블랙
럭셔리는 옆모습에서 한번 더 '고급'을 강조했다. 측면 차창 테두리를 크롬 장식으로 마무리했다. '번쩍번쩍' 빛나는 크롬 장식은 럭셔리 트림의 캐릭터를 분명히 한다. 반면 M패키지는 '하이글로시 블랙' 소재로 차창을 둘렀다. 앞서 말했듯, 검정색은 같은 두께도 더 가늘고 날렵해 보이게 만드는 효과가 있다.

page3.jpg

사이드 스커트-럭셔리는 정중하게, M패키지는 강렬하게
럭셔리 트림의 사이드 스커트는 군더더기가 없다.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수트 핏을 닮았다. M패키지는 볼륨감이 느껴지게 사이드 스커트를 다듬었다. 운동하는 남자의 '불룩' 튀어나온 옆구리 복사근을 닮았다. 움푹 들어가다 아래에서 다시 튀어나오는 복사근은 기능적인 역할도 한다. 옆으로 흐르는 공기가 차체를 아래로 눌러주며 안정감 있는 주행을 돕는다. 어차피 있어야 할 사이드 스커트에 기능을 더하는, 아주 '똑똑한' 디자인이다.

page2.jpg

브레이크 & 휠-럭셔리는 촘촘하게, M패키지는 강렬하게
고성능 차는 빠르게 달리는 것 만큼이나, 빠르게 멈추는 것도 중요하다. 그래서 좋은 브레이크는 고성능 차량이 갖춰야 할 필수 스펙이다. M패키지는 럭셔리와 같은 성능을 갖기 때문에 고성능 브레이크가 들어가진 않는다. 대신 고성능 브레이크처럼 '보이는' 디스크 브레이크 캘리퍼(디스크를 꽉 잡아주는 장치)를 넣었다. 눈에 '확' 띄는 파란색 캘리퍼에는 다시 한번 'M' 로고가 들어가며 고성능 냄새를 풍긴다.

이뿐만이 아니다. 휠 역시 '고성능'스럽다. 스포크, 우리말로 하면 '바큇살'이 럭셔리는 15개, M패키지는 5개다. 바큇살이 많으면 고급스러워 보이고, 바큇살이 적으면 스포티해 보인다. 휠 안쪽 디스크가 노출되면서, 기계적 요소가 눈에 보이기 때문이다. 브레이크를 자주 밟으면서 발생하는 열도 보다 수월하게 내보낼 수 있다. '밟는' 오너가 탈 M패키지의 휠로 그만이다.

page6.jpg

타이어는 모두 '스포티!'
럭셔리는 피렐리 피제로(PIRELLI P ZERO), M패키지에는 미쉐린 프라이머시3(MICHELIN PRIMACY 3)가 들어간다. 둘 다 스포츠 세단에 많이 쓰이는 타이어로, 차이는 크지 않다.

page1.jpg

장식-럭셔리는 럭셔리, M패키지는 M
앞바퀴 펜더 위와 사이드 스텝에 들어가는 장식을 달리했다. 각각 '럭셔리 라인'과 'M' 엠블럼이 들어간다.

page5.jpg

스티어링 휠-럭셔리는 묵직하게, M패키지는 간결하게
운전의 시작은 운전대에서 비롯된다. 스티어링 휠이 달라지면 운전하는 맛도 달라지기 마련이다. M패키지에는 BMW 고성능 모델, 'M'에 들어가는 스티어링 휠이 달린다. 럭셔리에는 기본형 스티어링 휠이 들어간다.

page.jpg

대시보드-럭셔리는 은은하게, M패키지는 반짝반짝
럭셔리는 바깥에서 크롬 장식을 최대한 쓰며 고급감을 강조했다. 그래서 실내에선 약간 힘을 뺐다. 대시보드에 들어가는 나무 장식을 무광으로 처리했다. M패키지는 아끼고 아낀 광택을 실내에서 유감없이 썼다. 같은 나무 장식이지만 광택이 살아있다. 대신 더 어두운 나무 장식을 쓰면서 스포티함의 기본을 잊진 않았다.

page7.jpg

페달-럭셔리는 평범하게, M패키지는 견고하게
M패키지가 아낀 광택은 발 아래에도 쓰였다. 알루미늄으로 예쁘게 다듬은 스포츠 페달이다. 신발과의 접지력을 높이기 위한 고무 발판도 멋스럽게 마무리했다. 왠지 더 빨리 달리고, 더 빨리 멈출 것 같은 느낌을 준다.

럭셔리와 M패키지의 차이는 '기능'보단 '장식'에 가깝다. 장식을 달리 한 두 모델의 가격 차이는 400만원이다. 럭셔리는 9,290만원, M패키지는 9,690만원이다(630d xDrive 기준). 이는 가솔린 모델도 마찬가지다. 640i xDrive는 럭셔리가 9,750만원, M패키지가 1억 150만원이다. 이번에 공개된 6시리즈 GT는 11월에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kmk@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Search templates (CTRL+Space)
List of Articles

맥라렌, '720S' '570S 스파이더' 국내 동시 출시

  • 등록일: 2017-10-23

▲ 맥라렌 720S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맥라렌이 신차 2종을 함께 출시했다. 하나는 슈퍼 시리즈 '720S', 다른 하나는 스포츠 시리즈 '570S 스파이더'이다. 720S와 570S 스파이더의 최고속도는 각각 시속 341km, 328km이다. 맥라렌의 국내 공식 수입원...

혼다 신형 오딧세이 출시... 5,790만원

  • 등록일: 2017-10-23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혼다가 신형 오딧세이를 출시한다. 탑승객 간 원활한 소통과 공간 활용성 그리고 안전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5,790만원이다. 23일, 혼다는 최신 기술을 더해 편리함과 안전함, 즐거움을 내세운 '올 ...

하이브리드 '숫자' 비교, 캠리 VS 쏘나타

  • 등록일: 2017-10-22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지난 19일 8세대 신형 캠리가 출시됐다. 신형 캠리는 '전례없는 변화'를 강조하는 만큼 기존 모델과는 완전히 다른 모습으로 바뀌었다. 캠리의 실내외 여러 변화는 장진택 기자의 캠리 소개영상에서 확인 할 수 있다. >>> 토요...

아우디 신형 A7에 보인 해외 반응... "스팅어냐?"

  • 등록일: 2017-10-20

▲ 아우디 신형 A7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아우디가 19일(현지 시간), 독일 잉골슈타트 본사에서 신형 A7을 공개했다. A7은 아우디의 쿠페형 세단으로 1세대를 지나 7년 만에 완전히 새로운 2세대 옷을 입고 돌아왔다. 기존 A7이 갖는 쿠페형 세단의 특...

이름 빼고 다 바꾼 뉴 캠리 출시...3,590만~4,250만원

  • 등록일: 2017-10-19

▲ 캠리 하이브리드 모델(좌)과 가솔린 모델(우)는 범퍼형상이 완전히 다르다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8세대 토요타 캠리가 출시됐다. 이름 빼고 다 바꿨다. 토요타의 새로운 TNGA 플랫폼과 역동적인 디자인, 그리고 새롭게 개발된 2.5L 엔진과 하이브리...

600마력 스포츠 하이브리드 쿠페, '폴스타 1' 공개

  • 등록일: 2017-10-18

▲ 하이브리드 쿠페 '폴스타 1'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볼보에서 고성능 차를 만드는 폴스타가 스포츠 쿠페를 만들었다. 600마력의 출력을 가진 '하이브리드' 쿠페로, 배터리만으로 최대 150km까지 달릴 수 있다. 17일(현지 시간), 중국에서 볼보 고...

BMW 모토라드, 경량 어드벤처 '뉴 G 310 GS' 출시

  • 등록일: 2017-10-18

▲ 신형 G 310 GS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BMW가 G 310 GS의 신모델을 출시했다. 신형 G 310 GS는 매우 낮은 연료 소모율과 편안한 시트 포지션 외에, 어떤 도로에서도 쉽게 라이딩을 즐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색상에 따라 둘로 나뉘는 신형 G 310 G...

신형 랭글러 사용설명서 통째로 유출..."다 나오네!"

  • 등록일: 2017-10-17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2018년형 지프 랭글러의 설명서가 유출됐다. 무려 340페이지 분량의 사용자 가이드와 608장짜리 매뉴얼북이 통째로 인터넷에 올라온 것이다. 신형 랭글러의 첫 데뷔 무대인 2017 LA 오토쇼 개막까지 불과 한 달 반 남은 상황에...

롤스로이스, '신형 팬텀' 출시... 6억3천만원부터

  • 등록일: 2017-10-17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롤스로이스의 플래그십 모델인 '팬텀'이 새롭게 거듭났다. 뼈대부터 새로 만든 '완전' 신차로, 6억3천만원부터 시작한다. 롤스로이스는 17일, 서울 반얀트리 호텔에서 8세대 신형 팬텀을 출시했다. 지난 7월 영국에서 공개된 롤...

BMW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 출시...6,330만원

  • 등록일: 2017-10-16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BMW가 옵션을 조정해 가격을 낮춘 뉴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했다. 기존 M스포츠 패키지와 차별화된 외관과 새로워진 옵션, 그리고 합리적인 가격이 특징이다. 가격은 6,330만원으로, 기존 M 스포츠 패키지 모델 6,63...

2018년형 제네시스 G80 출시…4,880만~7,190만원

  • 등록일: 2017-10-16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제네시스가 상품성을 강화한 2018년형 G80을 출시했다. 스포츠 디자인 패키지 추가되고 3.3 모델에 최상위 트림도 신설된 것, 그리고 몇몇 안전 장치를 기본 적용하면서 가격이 소폭 상승한 게 특징이다. 가격은 4,880...

캠리 디자이너 "더 이상 지루한 캠리 아니다"

  • 등록일: 2017-10-12

▲토요타-렉서스 북미 디자인 연구센터의 수석 디자이너 이안 카타비아노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국내 출시를 코 앞에 두고 있는 토요타 신형 캠리의 디자인 얘기다. 뉴 캠리를 디자인한 이안 카타비아노(Ian Cartabiano)는 "신형 캠리는 더 이상 지루...

미니, 50대 특별한정판 '도미니크 에디션' 출시

  • 등록일: 2017-10-12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미니가 '한정판'을 출시한다. 미니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인 '도미니크'의 론칭을 기념한 것으로, 총 50대 한정이다. 미니 도미니크 스페셜 에디션은 3도어 해치백이 20대(3,190만원), 5도어 클럽맨 30대(3,850만원) 한...

마세라티, 앞-뒤 바꾼 '뉴 기블리' 출시... 1억1240만원부터

  • 등록일: 2017-10-12

▲ 마세라티 신형 기블리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마세라티가 신형 기블리를 출시한다. 더욱 커진 라디에이터 그릴이 두드러진다. 신형 기블리는 기본형 외에 럭셔리 모델 '그란루소(GranLusso)'와 스포츠 모델 그란스포트(GranSport)' 두 가지 트림이 ...

30대 한정 '지프 랭글러 JK에디션' 출시...5390만원

  • 등록일: 2017-10-12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지프가 오프로드 전용 SUV 랭글러의 한정판 모델 '언리미티드 JK 에디션'을 출시했다. 4도어 모델인 사하라에서 실내외 색깔 등을 조금 바꾼 버전으로, 가격은 일반 모델보다 250만원 비싼 5,390만원이다. 'JK 에디션'의 가...

르노삼성 'QM3 RE 파노라믹 에디션' 출시

  • 등록일: 2017-10-11

▲ NEW QM3 RE 파노라믹 에디션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르노삼성이 'NEW QM3 RE 파노라믹 에디션'을 출시했다. 파노라마 썬루프와 보스 오디오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최상위 트림에 들어가던 프리미엄 패키지까지 추가해 고급감을 키웠다. ...

임팔라 미드나이트 블랙에디션 출시, '바뀐 건 컬러뿐'

  • 등록일: 2017-10-11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쉐보레가 준대형 세단 임팔라의 '미드나이트 블랙 에디션'과 2018년형 모델을 출시했다. 실질적으로 바뀐 것은 색깔뿐인데 가격은 미드나이트 블랙 에디션이 73만원, 2018년형 모델은 10만원씩 올랐다. 임팔라 '미드나이트 블랙...

일왕이 타는 차, 토요타 신형 센추리 공개

  • 등록일: 2017-10-09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토요타가 도쿄 모터쇼를 앞두고 20년만에 풀체인지된 센추리를 공개했다. 권위와 위엄을 중시하는 럭셔리 세단인 만큼 클래식한 외형은 큰 변화없이 세심하게 다듬었다. 반면 8기통 하이브리드 엔진을 새로 얹고 각종 첨단장비...

'핫해치' i30 N, 영국 기자 평가도 '핫'해!

  • 등록일: 2017-10-02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유럽에서 i30 N에 대한 평가가 예사롭지 않다. i30 N을 시승한 외신기자들의 평가는 '민망스러울 정도로' 칭찬 일색이다. 유럽의 남다른 해치백 사랑을 감안하더라도 현대차 최초의 고성능 양산 모델 'N'의 첫 걸음 만큼은...

프라이드보다 작은 차... 기아, 중국서 ‘페가스’ 출시

  • 등록일: 2017-09-27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기아차가 중국 전략 모델 '페가스(중문 이름 : 환츠)'를 출시했다. 개발단계부터 중국 현지 요구를 철저하게 반영한 경제형 엔트리 세단이다. 판매량 반등을 위해 처음부터 많이 팔 수 있는 '볼륨' 모델의 DNA를 심은 차로 기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