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미디어>즐겨찾기
copy : http://www.carmedia.co.kr/fnc/434592

아써1.jpg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신형 i30 판매가 신통치 않다. 지난 9월 출시된 신차지만, 신차효과를 전혀 보지 못하고 있다. 심지어 지난달(11월)엔 겨우 463대 팔리는데 그쳤다. 따끈따끈한 신차가 세대교체가 임박한 차 수준으로 팔리는 셈이다.

아써9.jpg
  ▲ 지금 i30보다 인기가 좋았던 2세대 i30

신형 i30는 이전 세대 출시 때 판매량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다. 이전 세대(2세대)의 경우 출시 후 다음 달(2011년 12월) 1,599대가 판매되고 그 다음 달(2012년 1월)에 1,723대가 판매됐지만, 신형은 10월 648대, 11월 463대 판매됐을 뿐이다. 2세대 i30의 판매가 지금 수준으로 떨어진 건, 출시 후 2년 뒤인 2014년 1월(610대)이었다.

아슬란도 출시 당시엔 i30보다 많이 팔렸다. 아슬란은 출시 후 다음 달인 2014년 11월 1,320대가 판매됐고, 그 다음 달인 12월엔 992대가 판매됐다. 이대로 판매 추이가 이어진다면, 나중엔 i30가 아슬란보다도 못 팔릴 수도 있는 셈이다. 그래도 지난달엔 아슬란이 134대 판매돼, i30가 3배 이상 더 팔리긴 했다.

아써4.jpg
  ▲ i30 TV 광고는 선전성 때문에 논란이 일었다.

i30 판매 부진의 이유로 광고 논란, 소형 SUV의 인기, 나빠진 브랜드 이미지 등이 꼽히고 있다. 광고 논란은 TV 광고에서 비롯됐다. 영상 속에서 i30가 지나가며 여성의 치마를 들추고, 물을 튀겨 속옷이 비치게 하며, 탑승한 여성의 가슴 부분을 부각시키는 등 선정성 때문에 논란이 일었다. 당시 해외에서도 비판의 목소리를 높인 바 있고, 여성 민우회 등은 광고 중단을 요구하기도 했다. 게다가 전륜구동 차로는 힘든 ‘드리프트’ 장면을 선보여 과대광고 논란에도 휩싸였다. 출시 초기 광고 논란 때문에 i30에 대한 이미지가 나빠졌다는 평가다.

아써10.jpg
  ▲ 지난달 트랙스는 2,505대가 판매돼, 소형 SUV 2위로 올라섰다.

또 다른 이유로 소형 SUV의 인기몰이를 들 수 있다. i30 같은 해치백은 젊은 측의 수요가 많은데, 그 수요가 소형 SUV로 넘어갔다는 것이다. i30가 463대 팔렸던 지난 11월 소형 SUV 쌍용 티볼리는 5,090대 판매됐고, 트랙스는 2,505대, QM3는 1,913대, 니로는 1,616대 판매됐다.

아써6.jpg

마지막 이유로 꼽히는 건 나빠진 브랜드 이미지다. i30 같은 해치백은 자동차 마니아들의 수요가 높은데, 최근 나빠진 현대차의 브랜드 이미지 때문에 많은 마니아들이 고개를 돌렸다는 것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그랜저나 아반떼 등 일반 고객의 수요가 많은 차들은 아직 브랜드 이미지의 영향이 적은 것 같지만, 브랜드 이미지에 민감한 젊은 층과 자동차 마니아를 겨냥한 모델들은 타격이 큰 것으로 보인다”며, “1세대 i30를 판매할 때만 해도 현대차 이미지는 좋은 편이었다”고 말했다. 실제로 현대차의 젊은층을 겨냥한 차들은 판매가 부진하다. 지난달 463대 판매된 i30와 684대 판매된 엑센트, 33대 판매된 벨로스터 등 모두 판매가 좋지 않다.

아써8.jpg

현대차 관계자는 지금 i30의 판매 부진에 대해 “올해 시장 상황이 좋지 않기 때문으로 보인다”며, “i30는 렌터카나 법인 차 등의 수요가 거의 없기 때문에 경기를 더 타는 차종이다”고 말했다. 이어서 판매를 늘리기 위한 대책에 대한 질문에는 “i30 말고도 다른 차들도 전체적으로 판매가 부진한 상황이어서, 딱히 i30만을 위한 대책은 마련하고 있지 않다”고 답했다.

한편, 일각에서는 신형 i30가 유럽에서 제대로 된 평가를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i30의 주력 시장은 유럽이라는 것. 1세대와 2세대도 우리나라보단 유럽에서 판매가 많았다. 2007년 출시 후 지난 6월까지 i30(1세대와 2세대)는 국내에 11만 6,906대가 판매됐지만, 해외 판매량은 열 배가 넘는 170만대 이상이었다. 우리나라에선 고배를 마셨지만, 유럽에선 평가가 엇갈릴 것으로 예상되는 이유다. 참고로 신형 i30는 내년부터 유럽에 판매될 예정이다.


yjs@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List of Articles

전 세계 딱 1대, 페라리 캘리포니아 T 국내 공개

  • 등록일: 2017-01-24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페라리 국내 공식 수입사 FMK가 ‘서울의 밤’을 테마로 제작한 캘리포니아 T 기반의 국내 최초 테일러 메이드(Tailor made) 모델을 서울 청담 전시장에 공개했다. 페라리 테일러 메이드는 자신만의 개성과 취향을 그...

혼다, 2017 파일럿 출시...상품성 높이고 가격은 그대로

  • 등록일: 2017-01-23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혼다코리아가 첨단 편의사양을 더해 상품성을 개선한 2017년형 파일럿을23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2017년형 파일럿은 기본적으로 안드로이드 OS기반의 디스플레이 오디오가 설치됐다. 여기에 애플 카플레이 기능...

포르쉐 신형 911 GTS 가격 공개... 1억 7,110만원부터

  • 등록일: 2017-01-20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최근 공개된 포르쉐 신형 911 GTS의 우리나라 가격이 공개됐다. 911 GTS의 가격은 1억 7,110만원~1억 9,490만원으로 포르쉐 911의 고성능 ‘GTS’답게 묵직한 가격을 자랑한다. 아직 출시되진 않았으며, 오는 3월 독일을 시작으...

기아 신형 모닝은 왜 그렇게 생겼을까?

  • 등록일: 2017-01-19

【카미디어】 장진택 기자 = 기아자동차가 신형 모닝을 출시했다. 2011년 2월에 2세대 모닝을 발표한 후 6년 만에 3세대 모델을 내놨다. 신형 모닝이 나오자마자 생김새에 대해 여러가지 의견이 교차하고 있다. 귀여운 경차 이미지를 벗고, 강하고 늠...

기아차, 2017년형 K7 출시...상품성 강화됐다

  • 등록일: 2017-01-19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기아자동차가 K7을 2017년형으로 새롭게 단장하고 19일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기아차가 새롭게 선보이는 2017 K7은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LKAS),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DAA) 등 첨단 주행∙안전 기술을 ...

현대 2017 에어로시티 시내버스 출시...안전 높였다

  • 등록일: 2017-01-18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현대자동차가 안전성을 높인 ‘2017 에어로시티’를 출시했다. 신형 에어로시티는 현대차의 시내버스로 활용되는 모델로, 승객과 운전자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개선한 게 특징이다. 가격은 1억 998만원~2억 7,691만원이다. 신형 ...

중국 SUV '켄보 600', 주목할 특징 4가지

  • 등록일: 2017-01-18

▲ 중한자동차가 오늘 출시한 켄보 600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오늘은 역사적인 날이다. 중국산 승용차(상용차 제외)가 처음으로 국내에 진출했다. 이제 우리나라 도로에서도 중국산 승용차를 볼 수 있게 된 것. 지금은 다들 의심의 눈초리로 쳐다보지...

싼타페 크기-티볼리 가격, 中 SUV '켄보 600' 출시

  • 등록일: 2017-01-18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중국산 SUV가 우리나라 땅을 밟았다. 중국차 수입업체 중한자동차는 오늘(18일) ‘켄보 600’을 공식 출시했다. 중국 북경자동차의 북기은상이 만든 중형 SUV로, 가격은 1,999만원~2,099만원이다. 켄보 600의 가장 큰 강점은 가...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국내 출시...연비가 19.3 km/ℓ

  • 등록일: 2017-01-18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혼다코리아는 18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리터당 19.3km.의 복합연비를 자랑하는 어코드 하이브리드 공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어코드 하이브리드는 정부의 하이브리드 ...

기아 신형 모닝 신차발표 Q&A 중에 생긴 일

  • 등록일: 2017-01-18

【카미디어】 장진택 기자 = 기아자동차가 신형 모닝을 출시했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성대한 신차발표회를 가졌고, 행사 중간에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는 ‘Q&A’ 시간도 있었다. <카미디어>는 계속 손을 들어 질문하려 했지만, 결국 기회를 ...

쉐보레 신형 크루즈 출시, 1890만원부터

  • 등록일: 2017-01-17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쉐보레가 17일 서울 영등포 대선제분 문래공장에서 신형 크루즈 공개 행사를 갖고 국내 준중형 세단 시장을 재편하겠다고 나섰다. 크루즈는 2008년 첫 출시 이후 전 세계 115개국에서 4백만 대 이상 판매된 월드 베...

내일 나올 신형 모닝, 먼저 살펴봤더니...

  • 등록일: 2017-01-16

▲ 기아자동차 영업점에 전시된 신형 모닝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내일(17일) 출시를 앞둔 신형 모닝을 먼저 만났다. 기아자동차 영업점에 전시된 차로, ‘럭셔리’ 모델에 자동변속기와 몇몇 옵션을 더한 1,350만원짜리 모델이다. 직접 운전할 수는 없...

'쉐보레 스파크 밴'에 들어간 '이지트로닉'은 무엇?

  • 등록일: 2017-01-12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쉐보레가 오늘(12일) 이지트로닉 변속기를 추가한 스파크 밴을 출시했다. 이지트로닉은 간단히 말해 기계적으로 수동에 가깝지만, 자동변속기처럼 쓸 수 있는 변속기다. 일반 자동변속기보다 구조가 간단해, 저렴하고 효율이 ...

"첨단 미니밴은 처음이지?" 혼다 신형 오딧세이 발표

  • 등록일: 2017-01-10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미니밴의 대명사 오딧세이가 2017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신형 모델을 선보였다. 벌써 5세대 모델이다. 지난 2010년 출시된 4세대 모델을 7년 만에 대체하는 신형 오딧세이는 첨단 기술을 통해 보다 가족적인 미니밴...

렉서스의 새로운 기함, '신형 LS'의 모든 것

  • 등록일: 2017-01-10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렉서스를 세상에 알린 차, LS의 5세대 신차가 ‘2017 북미국제오토쇼’에서 공개됐다. 렉서스를 대표하는 모델답게 렉서스의 모든 기술이 총동원됐고, 최신 흐름을 따라 터보 엔진이 들어갔다. 렉서스는 “더 편안하면서도 더 민...

토요타 신형 캠리 공개, '과감한 디자인' 통할까?

  • 등록일: 2017-01-10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토요타 8세대 캠리가 2017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처음 선보였다. 지난 2014년 4월 거의 완전변경에 가까운 부분변경 모델을 선보인 이래, 불과 3년 만에 풀-체인지 모델을 내놨다. ▲ 2017 북미오토쇼에서 신...

달라진 얼굴, 포드 신형 쿠가 출시...3990만원부터

  • 등록일: 2017-01-09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9일 ‘2017 뉴 쿠가’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포드의 ‘원 포드(One Ford)’ 전략에 따라 개발된 SUV로 포드 고유의 실용성과 포드 유럽의 디젤 기술이 만나 탄생한 포드 유럽의 대표적 베스트셀링...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 TD4 SE 출시...5980만원

  • 등록일: 2017-01-09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랜드로버 코리아는 150마력 인제니움 디젤 엔진이 들어간 ‘디스커버리 스포츠 TD4 SE’를 디스커버리 스포츠 라인업에 추가하고 국내 판매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디스커버리 스포츠는 지난해 국내에서 총 3689대 판...

지프, ‘가솔린 SUV’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6 출시

  • 등록일: 2017-01-09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피아트 크라이슬러 코리아는 자유와 모험을 상징하는 정통 SUV 브랜드 지프의 프리미엄 대형 SUV 그랜드 체로키의 새로운 가솔린 모델 2017 지프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6을 출시했다. 그랜드 체로키는 새로워진 ...

기아 스포츠 세단 ‘스팅어(일명 K8)’ 공개

  • 등록일: 2017-01-09

【카미디어】 윤지수 기자 = 기아자동차가 스포츠 세단 ‘스팅어’를 공개했다. 지난 2011년 공개된 기아 GT 콘셉트의 양산형 모델로, 우리나라엔 ‘K8’으로 알려진 모델이다. 제네시스 G80과 플랫폼을 공유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걸리는 시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