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미디어>즐겨찾기
copy : http://www.carmedia.co.kr/fis/511838
대시보드발.PNG

【카미디어】박혜성 기자 = 딱한 소식이다. 미국의 한 여성이 대시보드에 발을 올렸다가 다리가 부러졌다고 한다. 에어백이 터지면서 다리를 부러트린 것이다.

최근 미국 자동차 및 사건 사고 매체 등에서는 미국 조지아주에서 발생한 에어백 골절 사고를 다뤘다. 미국의 한 여성이 동승석에 앉은 채 대시보드에 발을 올렸다가 에어백이 터지면서 심각한 부상을 당한 것이다. 사실 대시보드에 발을 올리면 안 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다. 하지만 왜 발을 올리면 안 되는지는 모르다 보니 위험하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대부분이 '발냄새가 나서' 혹은 '운전에 방해되니까' 정도로만 알고 있을 것이다. 뉴스에 나온 여성도 사고를 당하기 전까지는 그랬다고 한다.

오드라테이텀.PNG
▲ 오드라 테이텀의 사고 당시 모습(좌)과 부상 당한 다리(우)

미국 조지아주 워커 카운티에 사는 오드라 테이텀은 평소 동승석에 탈 때 대시보드에 발을 올려놓는 습관이 있었다. 남편이 수차례 주의를 줬지만 오드라는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 그러던 어느 날 오드라는 가족들과 함께 자동차를 타고 가던 중 교통사고를 당했다. 사고는 범퍼 앞부분이 조금 파손되는 정도였고, 가족들도 가벼운 타박상만 입었다. 하지만 오드라는 다리와 발목, 엉덩이 뼈가 모두 부러지는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사고 당시 에어백이 터지면서 오드라의 다리가 얼굴과 부딪힐 만큼 꺾여버린 것이다.

오드라철심ㅁ.jpg
▲ 오드라 테이텀은 사고 때문에 다리와 발목 곳곳에 철심을 심는 대수술을 받아야 했다

오드라는 몇 차례의 수술을 받고 한 달여가 지난 후에야 다시 걸을 수 있었다. 하지만 다리에 거대한 철심을 덧대는 대수술의 후유증으로 예전처럼 자유롭게 걷고 뛸 수 없다. 지금도 오드라는 한 번에 4시간 이상을 서있을 수 없다고 한다.

대시보드 위에는 발뿐 아니라 어떤 것도 올려놓아선 안 된다. 에어백이 터지는 순간 대시보드 위의 물건은 치명적인 흉기가 될 수 있다. 디자이너들도 대시보드 위에 아무 것도 올려놓지 못하도록 디자인한다.

08eeebdd462514ae7712f88f1c83f301.jpg
▲1980년대 자동차인 포니2의 대시보드에는 수납공간이 있었다. 보통 각티슈를 저 위에 올려두곤 했다

1980년대만 해도 대시보드 위는 유용한 수납 공간이었다. 당시 대시보드에는 사각티슈나 메모지, 다이어리 등을 올려둘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현대 포니2, 스텔라는 물론, 대우 르망이나 기아 프라이드(1세대) 등, 당시 팔렸던 대부분의 차들은 경쟁적으로 대시보드 수납공간을 갖고 있었다.

그런데 미국에서 일어난 단 하나의 사건으로 인해 자동차 대시보드 디자인이 확 바뀌게 된다. 미국에서 동승석 탑승자가 대시보드 위에 있던 펜에 눈을 찔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가 난 것도 아니고, 급정거를 했을 뿐인데, 몸이 앞으로 쏠리면서 대시보드에 꽂혀 있던 펜에 눈을 찔린 것이다. 이 사건이 널리 알려지면서 '대시보드에 불필요한 것 올려두지 말자'는 말도 함께 퍼졌다.

에스페로.jpg
▲ 1990년대 초반에 나온 대우 에스페로의 실내. 대시보드를 경사지게 디자인해서 아무 것도 올려둘 수 없다

이후 자동차 디자이너들은 대시보드에 아무 것도 올려두지 못하도록 디자인했다. 동승석 대시보드를 경사지게 디자인해서 아무 것도 올려두지 못하도록 디자인한 것이다. 우리나라에도 1990년대 초반부터 이런 디자인이 도입됐다. 1992년에 나온 대우 에스페로부터 대시보드에 아무 것도 올려두지 못하게 디자인했던 걸로 기억된다. 참고로 당시는 동승석 에어백은 물론, 운전석 에어백도 드물던 시절이었다.

최근 자동차엔 동승석 에어백이 대부분 달려 있다. 사고나 나면 에어백이 터지니, 동승석 대시보드에 뭔가를 붙여 두는 등의 '우매한' 행동은 없어야 겠다. 차량용 방향제 같은 걸 동승석 대시보드에 붙이고 다니는 사람들이 있어서 하는 말이다. 그리고 대시보드 위에 다리를 올려두는 일도 없어야 겠다. 대시보드에 다리를 올리면 피로가 싹 풀리면서 무척 시원하긴 하다. 하지만 다리가 부러질 수도 있는, 매우 위험한 행동임을 다시 한 번 상기하자.


comet@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List of Articles

국감에 선 한국GM, '철수 안 한다' 언급 회피

  • 등록일: 2017-10-23

【카미디어】박혜성 기자 =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끝내 "(한국지엠이) 철수하지 않는다"는 확답을 내놓지 않았다. 카젬 사장은 국정감사에서 한국지엠 철수를 놓고 수차례 질문을 받았지만 "경영 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지속 가능한 모델 개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원론적인 말만 되풀이했다. 카...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국정감사서 할 말은?

  • 등록일: 2017-10-23

【카미디어】박혜성 기자 =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이 23일 국회 국정감사 정무위원회 증인으로 출석한다. 끊임없이 제기된 철수설을 불식하고 회사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알릴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지엠을 둘러싼 가장 큰 화제는 철수 여부다. 산업은행이 GM홀딩스의 한국지엠 지분 매각을 막을 수 있는 거부...

"동승석도 꽝!"...운전석만 보강-꼼수 잡는다

  • 등록일: 2017-10-20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자동차 안전 연구 기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nsurance Institure for Highway Safety, IIHS)'가 최근 자동차 충돌 평가 항목에 '동승석 충돌'을 추가했다. 운전석 안전에만 신경쓰는 자동차 회사들의 '꼼수'를 방지하기 위함이다. 운전석 안전 '우수' 판정을 받은 차 7대로 테스트한...

현대-기아차 세타2 엔진, '무제한 보증' 한다지만...

  • 등록일: 2017-10-20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현대차가 국정감사서 이른바 '세타2 엔진 엉터리 리콜'논란에 "문제 없다"고 일축하며 "향후 엔진에 추가 문제가 생기면 무제한 보증을 해주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나 한·미 역차별 논란과 결함의 진짜 원인은 무엇인가를 두고 찜찜한 뒤끝을 남겼다. 19일 국회 정무위 국정감사에서는 세타2 ...

'세계 최초' 운행 중인 경유차 질소산화물 검사 시행

  • 등록일: 2017-10-19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대한민국에서 경유차를 타려면 정기적으로 질소산화물 배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자동차 회사가 차량 제작 단계에서 받던 검사를 실제 운행 중인 디젤차에 적용하는 '세계 최초' 사례다. 당장 시작되는 건 아니다. 2018년 이후 제작된 경유차를 대상으로 2021년부터 시작된다. 환경부는 이런 ...

연료필터 구멍 난 포르쉐 카이엔 등 385대 리콜

  • 등록일: 2017-10-19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포르쉐 카이엔에서 연료필터 마개 균열 가능성이 발견됐다. 인피니티 Q50 하이브리드에서도 에어백 부품 결함이 확인돼 자발적 리콜을 실시한다. 제작 결함이 발견된 차는 총 385대다. 결함이 발견된 포르쉐 카이엔은 2002년 11월 15일부터 2006년 12월 4일까지 제작된 374대다. 연료필터 ...

타이어 펑크 수리제, 함부로 쓰지 마세요

  • 등록일: 2017-10-18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펑크'가 나면 어떻게 해야할까? 스페어 타이어로 교체하거나, 펑크 수리 키트를 연결해 주입하는 등의 방법이 있다. 그런데 가장 편리하면서도 합리적인 방법은 "보험사를 부르는 것"이다. 보통 '펑크(펑쳐Puncture가 표준어이긴 함)'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해결 방법은 '교체'다. 외국 영...

제네시스 G70 "어머, 사용설명서가 '실수'했네!"

  • 등록일: 2017-10-16

【카미디어】 장진택 기자 = 제네시스 G70을 산지 보름 정도 지났다. 매우 잘 만든 차인데, 약간 '이상한' 부분이 있긴 하다. 그중 '원격 유리창 닫힘 기능'은 좀 황당하다. 현대차에게 "사용설명서에 씌여 있는데 왜 안 되느냐?"라고 물었더니 "사용설명서가 잘못된 것"이라며 "해당 내용을 삭제할 것"이라고 한다....

평택항에 묶인 아우디 재고차, 어떻게 될까?

  • 등록일: 2017-10-15

▲ 2016년형 아우디 A6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1년 넘게 판매 중지 중인 아우디에 대한 소문이 일파만파로 퍼지고 있다. 항간에서는 아우디가 재고차를 파격 할인 판매한다는 얘기도 나오는 상황이다. 아우디 재고차의 향방에 대해 알아봤다. 일단 '할인 판매' 시나리오는 가능성이 낮은 듯 보인다. 아우디가 PDI(Pre...

'코리아 세일 페스타', 가장 많이 깎아주는 차는?

  • 등록일: 2017-10-12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연말이면 미국에서는 대규모 할인 행사인 '블랙 프라이데이'가 시작된다. 우리나라도 (미국만큼은 아니지만) 전국적으로 할인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Korea Sale Festa)'가 시작됐다. 국내 자동차 회사도 이 세일 행렬에 참여한다. 각 브랜드 별로 어떤 차가 가장 많이 할인되는지 살펴 봤...

랜드로버 품질 불만 글 올렸다가 고소당한 사연

  • 등록일: 2017-10-12

▲ 레인지로버 스포츠가 돌연 시동이 꺼진다는 제보가 다수 들어오고 있다. 사진은 해당 차주가 올린 사진 (사진 출처:네이버 카페 랜드로버 디스커버리클럽)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랜드로버의 일부 모델에서 시동 꺼짐 현상이 발생해 논란이 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피해 차주 중 한명이 재규어랜드로버 측으로부...

현대차 사세요, 마음에 안 들면 환불해 드립니다

  • 등록일: 2017-10-11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현대차 사세요, 마음에 안 들면 환불해 드립니다." 귀가 뻥 뚫릴 정도로 솔깃한 얘기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해당 사항 없다. 현대자동차가 미국에서 꺼낸 '초강력' 보증 프로그램으로, '신차 구입 후 3일 이내에 전액 환불해 준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계속되는 판매 부진을 돌파하기 위한 ...

고베제강, 車회사에 불량자재 공급...업계 비상!

  • 등록일: 2017-10-11

▲ 고베제강 경영진이 지난 8일 기자회견에서 공개 사과를 하고 있다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신뢰성 만큼은 세계 최고'라 자부하던 일본 자동차 산업이 뿌리째 흔들리고 있다. 진원지는 일본 '빅3' 철강업체 중 하나인 고베제강이다. 강도가 떨어지는 알루미늄 등 각종 불량 자재를 일본 주요 자동차 제조사들에게 ...

내비게이션이 사고 위험 높인다고?

  • 등록일: 2017-10-10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카오디오로 시작된 자동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급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차 안에서 음악 감상은 물론, 전화나 문자 메시지, 심지어 맛집 검색까지 가능하다. 그런데 이런 '첨단 기술'이 '위험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자동차 협회(AAA)는 "길찾기를 도와주는 내비게이션 역시 운...

프랑스 파리 車 없는 날, 모두 '만족'

  • 등록일: 2017-10-02

【카미디어】박혜성 기자 = 프랑스 파리가 지난 1일 '자동차 없는 날'을 시행했다. 올해로 3회째 열린 이번 행사는 자동차 배기가스로부터 환경을 지키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일요일 낮에 자동차를 못 타면 불편할 법도 한데 시민들은 "소음과 매연 없이 도시를 즐길 수 있다"며 오히려 반기는 분위기다. 프랑스는 다양한...

미세 구멍 난 아이오닉 일렉트릭 등 5,692대 리콜

  • 등록일: 2017-09-28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에서 내부 부품에 미세한 구멍이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이 밖에 포드, BMW, 다임러 트럭의 일부 차종에서도 제작 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 대상 차량 대수는 16개 차종 5,692대다. 작년 10월 4일부터 올해 4월 3일까지 제작된 아이오닉 일렉트릭 3,40...

사우디 여성 운전 금지 이유가 '문란한 성생활' 때문?

  • 등록일: 2017-09-27

【카미디어】 박혜성 기자 = 사우디아라비아가 여성들의 자동차 운전을 허용하기로 했다. 이게 무슨 소린가 싶다. 그럼 지금까지는 여성들이 운전을 할 수 없었다는 건가. 21세기에 이런 나라가 있었다니 참 놀라운 일이다. 그런데 여성 운전을 금지했던 이유가 더 황당하다. 여성이 운전을 하면 자연스럽게 남성들을 많...

테슬라 CEO, 벤츠에 일갈, "쩨쩨하게 '1조'가 뭐야!"

  • 등록일: 2017-09-27

▲ 엘런 머스크 테슬라 CEO 【카미디어】 김민겸 기자 = 테슬라가 벤츠의 씀씀이에 일갈을 날렸다. 벤츠가 전기차 공장에 1조원 대 투자 계획을 내놓은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아 벌어진 일이다. 이에 대해 벤츠도 답신을 보내며 재밌는 대화가 오고 갔다. 지난 25일(현지 시간), 엘런 머스크 테슬라 CEO는 USA 투데이의 기사...

녹 발생 혼다, 3년-10만km '녹 보증'한다

  • 등록일: 2017-09-27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혼다코리아가 CR-V와 어코드 등 일부 차량에서 녹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처음으로 사과와 후속조치 입장을 내놨다. 지난 8월 녹 이슈가 불거진 이후 약 50일 만이다. 앞으로 구입 후 3년 또는 주행거리 10만km 이내의 CR-V를 비롯한 혼다코리아 전 차종에 대해 녹 제거 및 방청작업이 무상으...

'터질 게 터졌다', 정부의 수입차 '바로잡기'

  • 등록일: 2017-09-27

【카미디어】 조문곤 기자 = 결국 터질게 터졌다.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이하 벤츠 코리아)에 수리비 공임 담합 혐의로 18억 여원의 과징금을 물렸다. 공정위가 수입차 업계를 주시한 건 꽤 오래 전부터다. 결국 수입차 판매 1위 벤츠의 수리비 공임 담합이 터져나왔고, 벤츠는 즉각 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