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형 지프 그랜드 체로키 출시..6,190만~6,940만원

0
454

【카미디어】 뉴스팀 =지프가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를 출시했다. 리미티드 3.6 및 오버랜드 3.6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되며 가솔린 모델만 출시됐다.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는 고객의 선호도와 트렌드를 반영한 외관 디자인과 편의 사양이 강화됐다.

그랜드 체로키는 지프의 플래그십 대형 SUV로, 1992년 등장해 현재는 4세대 모델이 나오고 있다. 오프로드 성능뿐만 아니라 편안한 온로드 주행, 사용자 친화적인 기술 등을 갖춘 차다.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는 히팅, 오토디밍, 메모리 기능이 포함된 크롬 사이드 미러가 적용됐고, 스포티한 느낌이 강조된 휠 디자인에 고성능의 피렐리 타이어가 적용됐다.

특히, 오버랜드 3.6 모델에는 프론트 크롬 견인 고리와 Class IV 리시버 히치, 7핀 & 4 핀 와이어링 하네스가 포함된 트레일러 토우 그룹 IV가 새롭게 적용되어 견인 능력이 높아졌다.

그랜드 체로키는 V6 가솔린 엔진과 ZF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려 최고출력 286마력, 최대토크 35.4kg.m의 힘을 낸다. ZF 8단 자동변속기는 44.1:1의 낮은 크롤비최저단 변속기와, 로우 기어 감속비, 최종 감속비를 곱하면 나오는 값. 감속된 값이 얼마나 높은 토크로 출력되는지를 확인하는 지표)를 가져 험로 주행을 무리없이 극복할 수 있게끔 설계됐다.

신형 그랜드 체로키는 최대 100%의 토크를 전후 차축으로 배분할 수 있는 지프의 쿼드라-트랙 II 4×4 시스템이 적용됐다. 따라서 주행 조건에 따라 눈길, 오프로드 등 5가지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셀렉-터레인 지형 설정 시스템이 탑재되어 오프로드 성능을 구현한다.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가솔린 모델의 판매 가격은 리미티드 3.6 모델이 6,190만원, 오버랜드 3.6이 6,940만원이다.

news@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새로운 댓글 등록

여기에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