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가격 확 낮춘 ‘SM6 프라임’ 출시, 2,268만원부터

0
5290

【카미디어】 뉴스팀 = 르노삼성자동차가 중형세단 SM6에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적용하고 인기 사양을 선별해 넣어 가격을 낮춘 ‘SM6 프라임’을 출시했다. 가격은 2,268만~ 2,498만원이다.

SM6 프라임은 PE와 SE 등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PE 트림 2,268만 원 ▲SE 트림 2,498만 원(개소세 인하 포함)이다. 특히 SE 트림의 경우 3가지 선택 옵션을 모두 고르더라도 2,617만 원(개소세 인하 포함)이다.

SM6 프라임에 들어간 2.0 가솔린 CVTC II 엔진은 기존 SM6 LPe 모델에 들어갔던 2.0 CVTC II 엔진의 가솔린 버전이다. 여기에 자트코 7단 무단변속기(CVT) ‘X-tronic’을 맞물려 최고출력 140마력, 최대토크 19.7kg∙m의 성능을 낸다. 복합 공인 연비는 리터당 11.4km다.

SM6 프라임은 모든 트림의 앞 유리에 열 차단 기능을 추가한 차음 윈드쉴드 글라스를 기본 적용해 정숙성을 강화했다. 또한 섬세하고 안정적인 주행을 돕는 R-EPS 방식의 스티어링 시스템도 기본 사양이다.

옵션은 ▲7인치 컬러 TFT 클러스터(계기판), ▲LED 라이팅 패키지(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LED 전방 안개등), ▲18인치 투톤 알로이휠 등 고객 선호사양 위주로 구성했다.

기존 2.0 가솔린 엔진 모델의 최상위트림인 RE의 기본 가격이 3,100만원임을 감안하면 가격을 상당히 많이 낮췄다. SM5가 ‘사골’이라는 일부 비판에도 경쟁력 있는 가격을 책정해 시장서 상당한 선전을 한 것이 이번 SM6 프라임 출시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작년에 판매량이 반토막 나면서 존재감이 희미해지던 SM6는 올해 부터 중저가 트림에 다양한 옵션을 추가하면서 판매량이 크게 늘어난 바 있다.

news@carmedia.co.kr

Copyrightⓒ 자동차전문매체 《카미디어》 www.carmedia.co.kr

새로운 댓글 등록

여기에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